UPDATED. 2022-11-28 16:39 (월)
전남대, 교육부 LINC 3.0 사업 선정 산학연 협력 혁신생태계 구축 ‘앞장’
전남대, 교육부 LINC 3.0 사업 선정 산학연 협력 혁신생태계 구축 ‘앞장’
  • 배지우
  • 승인 2022.04.29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술혁신선도형…6년간 330억 지원
- 신산업·신기술 분야 미래인재 양성

전남대학교가 3단계 산학연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LINC 3.0)에 선정돼 산-학-연 협력 혁신 생태계 구축을 통한 지역 발전의 견인과 선도 국가로의 도약에 앞장선다.

전남대, LINC 3.0(브랜드)

전남대는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의 LINC 3.0 사*업에 기술혁신선도형으로 우선 선정되면서 정부로부터 6년간 최대 330억 원을 지원받게 됐다. 

LINC 3.0 사업은 1~2단계 성과를 고도화하면서 대학과 산업계가 상생 발전하는 산학연협력 생태계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1차 년도인 올해에만 모두 3,025억 원의 예산이 투입되는 대규모 국가재정지원 사업이다. 

전남대는 기술혁신을 이끌고 미래가치를 창출해 지역 발전과 국가 경쟁력을 제고하는 ‘기술혁신선도형’ 유형에 선정됨에 따라 신산업. 신기술 분야의 미래 인재 양성을 모범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기업협업센터(ICC)를 활용한 교육과정 개발, 기업 맞춤형 나노 디그리인증 과정 운영 등 신산업기반 융복합 교육과정을 확산하고, 혁신공유대학·MOOC 등 양질의 온라인 교육 콘텐츠를 강화하기로 했다. 
 또 대학원 연계를 통한 산학연 교육 프로그램 고도화 및 대학원-기업연계 프로젝트 랩, 글로벌 캡스톤 디자인 등 고급 산학연계 프로그램 개발에도 적극 나서기로 했다. 

전남대는 이런 내용을 담은 ‘기술혁신을 선도하는 전남대人, 링크人’을 이 사업의 브랜드로 정했다. 

정성택 총장은 “전남대는 지난 10년 간 산학협력을 통해 지역과 국가 발전에 기여해 왔다”며 “이번 LINC 3.0 사업 선정이 공유·협업으로 지속 가능한 산학연협력 생태계를 구축하고, 기술 혁신과 미래가치를 창출하는 글로벌 산학연협력 선도 대학으로 거듭나는 촉진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