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1 17:31 (목)
[창간 30주년 축사] ‘함께 하는 지성’, 대학사회·출판문화 발전시켜 주길
[창간 30주년 축사] ‘함께 하는 지성’, 대학사회·출판문화 발전시켜 주길
  • 김태헌
  • 승인 2022.04.19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헌 한국출판인회의 회장

교수신문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대학과 출판은 대한민국 지식사회가 성장할 수 있는 큰 원동력이라고 생각합니다. 특히 교수신문은 ‘학문의 자유와 대학의 민주화, 학술정보 제공과 대학문화 창달, 교권 옹호와 전문적 권위의 향상’이라는 창간 정신을 바탕으로, 지난 30년간 성숙한 대학문화와 교수진의 전문적 학문 탐구와 다양한 학술 활동 및 지성 사회의 변화와 쟁점을 짚어나가며 ‘함께 하는 지성’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였습니다.

 

지난 2년간의 팬데믹 상황으로 우리의 일상은 빠르게 변화하였습니다. 대학은 비대면 강의로 전환하면서 많은 시행착오를 겪었고, 출판계에서도 교재 판매량의 감소와 저작물 불법복제 등의 문제에 부딪혔습니다. 이렇게 급격한 변화 속에서 직면하는 현상에서도 교수신문이 지켜온 가치 위에서 대학과 출판이 함께 대전환의 시대를 만들어나가길 기대합니다. 대학의 미래는 변화를 스스로 이끌어가는 인재 육성과 지속적인 학문 발전이라 생각하며, 이를 함께 도모해주길 바랍니다. 

한국출판인회의는 앞으로도 출판의 자유 신장과 문화적 진흥, 산업적 발전이라는 소명을 실천하며 교수신문과 함께 ‘지식의 상아탑’이라 불리는 대학 본연의 발전과 출판문화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교수신문의 창간 30주년을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앞으로도 ‘함께 하는 지성’이 대학사회와 출판문화를 발전시켜 주길 기대합니다.

김태헌 한국출판인회의 회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