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6 19:32 (수)
[창간 30주년 축사] 푸른 지성의 큰 기둥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창간 30주년 축사] 푸른 지성의 큰 기둥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 김중렬
  • 승인 2022.04.13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중렬 한국원격대학협의회 회장(사이버한국외대 총장)

우리나라 고등교육기관의 경쟁력 제고를 위한 깊고 건강한 정론지로서 지식사회의 최전선에서 묵묵히 외길을 걸어온 교수신문 창간 30주년을 21개 사이버대학교를 대신하여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동안 교수신문의 창간 정신을 되새기며 우리나라 지식사회의 다원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헌신하신 모든 임직원과 일선 취재기자들의 노고에도 진심으로 경의를 표합니다.

지난 30년간 교수신문은 대학들의 홍보 매체이자 깊은 통찰력과 분석력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지성 사회의 좌표로서 고등교육의 나침판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왔습니다.

또한, 최근 학령기 학생 수의 감소로 위기에 처한 대학들에게 다양한 입시정보를 제공함은 물론 교수들에게도 미래 지향적인 교육 혁신 프로그램을 발굴하도록 협력하는 등, 대학발전을 위한 동반자로서 그 책임과 역할을 지금도 계속하고 있습니다.

창간 30주년에 즈음하여 고등교육기관의 성숙한 정론지로서 새로운 비전과 홍보전략을 수립하여 대학들의 발전을 지속적으로 공론화하는 푸른 지성의 큰 기둥이 되기를 간절히 기원합니다.
끝으로, 온택트 시대에 교수신문이 미래대학인 사이버대학들과 함께 원격고등교육의 혁신적 동반자 역할을 다할 것을 기대하며, 창간 30주년을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김중렬 한국원격대학협의회 회장(사이버한국외대 총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