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6 17:59 (화)
단국대, 교사임용 연간 100명 시대 열어
단국대, 교사임용 연간 100명 시대 열어
  • 방완재
  • 승인 2022.03.24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범대 87명 등 113명 최종 합격
특수교육과 36명 중 22명은 올해 2월 졸업
최근 5년간 412명 초중등교원으로 임용
단국대학교 상징탑
단국대학교 상징탑

단국대가 2022년 초중등 교원임용시험에서 최종 113명의 합격자를 배출해 ‘연간 100명 교사 임용’ 시대를 열었다. 지난해 81명과 비교하면 40% 증가한 합격자다. 교원양성기관의 전통과 위상을 공고히 다져온 결과가 합격자 증가로 이어졌다는 평가다. 

고상숙 사범대 학장은 "인성과 실력을 갖춘 교사 양성을 위해 각종 장학혜택, 체계적인 교육프로그램, 임용시험 대비 수업시연 특강, 학생만족도 제고 등 교수와 학생의 꾸준한 열정이 빚어낸 결실"이라고 밝혔다.   

선발분야에 따라 △한문교육 3명 △특수교육 36명 △수학교육 13명 △과학교육 16명 △체육교육 19명 등 87명의 사범대학 졸업생이 합격해 교단에 진출했고 특히 특수교육과에서는 졸업을 앞둔 22명의 재학생이 대거 합격하기도 했다. 

이번 임용시험에서는 교직과정을 이수한 일반 학과 졸업생 13명과 대학원 졸업생 13명 등 비사범계열 졸업생 26명도 동시에 합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