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6 19:32 (수)
최첨단 정예 공군 장교 육성, 숙명여대 공군학군단 창설식 개최
최첨단 정예 공군 장교 육성, 숙명여대 공군학군단 창설식 개최
  • 방완재
  • 승인 2022.03.03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3월 2일 여대 최초의 공군학군단 창설식 열어...육군 이어 공군학군단도 여대 최초로 유치

- "창학 116주년 맞은 민족여성사학으로서 독보적인 여성 장교 리더십 교육 메카로 성장할 것"
3월 2일 열린 숙명여대 공군학군단 창설식에서 후보생들과 교내 및 군 관계자들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3월 2일 열린 숙명여대 공군학군단 창설식에서 후보생들과 교내 및 군 관계자들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우리나라 여자대학 최초 공군학군단(ROTC) 설치대학에 선정된 숙명여자대학교(총장 장윤금)가 3월 2일(수) 교내 눈꽃광장홀에서 공군학군단 창설식을 열었다.

이날 창설식에는 학군사관후보생(ROTC) 제51기로 선발된 후보생 22명과 장윤금 숙명여대 총장, 홍붕선 숙명여대 공군학군단장, 박웅 공군교육사령관, 성기문 교육사 교육훈련부장 등 내외빈들이 참석했다.

숙명여대는 신설 학군단 중 유일하게 모집 정원을 10% 초과하여 총 22명의 후보생을 선발했다. 후보생들은 지난 2월 기초군사훈련을 통해 학군사관후보생으로서의 기본자세와 병영생활, 전투체력, 공군 핵심가치 등을 배웠으며, 3월부터는 학업과 군사교육훈련을 병행하게 된다. 2년의 과정을 모두 통과하면 소위로 임관해 3년간 의무복무한다.
 
공군학군단 후보생으로 첫발을 내디딘 권신영 후보생(23, 홍보광고학과)은 “여대 최초 공군학군단의 대대장 후보생이 되어 기쁘고 설렌다”며 “첫 기수로서 자부심을 가지고 공군과 국가 안보에 기여하는 정예 여군장교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숙명여대는 대한민국 육군 최초의 여성 소장인 강선영 전 항공작전사령관을 비롯해 국방 분야의 수많은 여성리더를 배출해왔다. 지난 2010년 여대 최초의 육군학군단 창설에 이어 이번 공군학군단까지 동시에 운영하게 되면서 명실공히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성리더의 요람으로 자리매김했다.

장윤금 총장은 기념사에서 “숙명여대는 지난 116년 동안 각계각층의 여성 인재를 배출하며 대한민국의 산업화와 민주화를 이끌어나가는 시대적 소명을 다해왔다”고 강조하고 “숙명여대 공군학군단은 항공, 우주, 미래를 선도해 나갈 여성 장교를 배출하는 최고의 학군교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숙명여대는 공군학군단 운영을 통해 앞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할 미래 항공 핵심 인재와 우수 장교 육성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숙명여대 공군학군단 창설식에 참석한 박웅 공군교육사령관은 “숙명여대 공군학군단 창설을 전 공군인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한다”라며, 입단한 후보생들에게 “공군 핵심 가치를 생활화하여 미래 공군을 선도하는 정예 공군인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