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7 20:14 (금)
국립전주박물관에 ‘시니어 카페’ 개관한다
국립전주박물관에 ‘시니어 카페’ 개관한다
  • 김재호
  • 승인 2022.01.25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박물관문화재단-전주시니어클럽, 지역사회 노인 일자리 활성화 위해 손잡아
박물관 상품도 함께 만나볼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 역할 기대

국립박물관문화재단(사장 김용삼, 이하 재단)은 전주시니어클럽(관장 김효춘, 이하 시니어클럽)과 25일 ‘국립전주박물관 시니어 카페 공동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국립전주박물관 상설전시실 1층에 새롭게 개편된 카페를 운영하게 된다. 

국립전주박물관 카페에서는 지역사회 노인 일자리 사업을 통해 바리스타 교육을 받은‘시니어 바리스타’들이 정성을 다해 만든 수제 음료 및 간식을 2,000원 대부터 부담 없는 가격으로 판매할 예정이며, 관람객에게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매달 계절에 맞는‘건강차 데이(day)’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설 연휴를 맞이하여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을 위해 오는 28일부터 카페 시범 운영을 시작하며, 2월 10일부터는 카페 한 편에서 국립전주박물관의 대표 유물을 활용하여 만든 ‘박물관 상품’도 만나볼 수 있는 복합 문화공간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재단 관계자는 “어르신들의 빛나는 도전에 많은 응원과 관심을 부탁 드린다”며 “앞으로도 재단은 지역사회와 협업하여 전국 국립박물관 내 편의시설을 운영하여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하고 관람객 편의를 증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김재호 기자 kimyital@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