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4 21:38 (일)
국민대 2022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최종)
국민대 2022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최종)
  • 최승우
  • 승인 2022.01.06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관련 신설학과 강세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 2022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이 6.12:1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경쟁률 5.10:1에 비해 상승한 결과다. 

3일(월) 17시 마감된 국민대 정시모집에는 모집정원 1,249명에 총7,647명이 지원했다. 계열별로 살펴보면 인문계열 전공 428명 모집에 2,942명이 지원, 6.87:1의 경쟁률을 보였다. 자연계열은 402명 모집에 2,177명이 지원, 5.42:1의 경쟁률, 예체능계열은 419명 모집에 2,528명이 지원, 6.03:1의 경쟁률로 집계됐다. 작년도 최고 경쟁률 학과는 미술학부 회화전공인 반면, 올해는 한국어문학부 국어국문학전공으로 자리바꿈했다.

2022학년도 국민대학교 신입학의 가장 큰 특징은 시대의 흐름에 맞춘 새로운 전공 4개의 신설이다. 인공지능이 세계의 흐름이자 화두인 만큼 국민대는 시대적 변화를 선도하는 대학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2022년부터는 인문 · 자연 · 예체능 모든 계열에 인공지능(AI) 관련 전공 4개를 개설했다. 전공별로 살펴보면, 미래모빌리티학과 5.00:1, AI디자인학과 6.00:1, AI빅데이터융합경영학과[인문] 8.72:1, AI빅데이터융합경영학과[자연인문] 9.20:1, 인공지능학부 5.47: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최고 경쟁률을 학과별로 살펴보면, 인문계에서는 한국어문학부 국어국문학전공이 15.08:1로 높은 경쟁률을 보였고, 자연계는 산림환경시스템학과가 9.25:1, 예체능계에서는 스포츠교육학과가 13.77:1을 보였다. 국민대에서 전통적인 강세를 보이고 있는 자동차융합대학 자동차공학과는 4.70:1, 언론정보학부 미디어전공은 5.43:1, 공업디자인학과 3.59:1, 시각디자인학과 3.16: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