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0 15:44 (목)
가톨릭대, SML바이오팜에 백신 기술 3건 이전
가톨릭대, SML바이오팜에 백신 기술 3건 이전
  • 방완재
  • 승인 2021.12.02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톨릭대 산학협력단, 인플루엔자 및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백신 관련 기술 3건 개발
- 백신·치료제 개발 기업 ㈜SML바이오팜에 기술 이전... “mRNA 및 바이러스 벡터 백신 개발 가속화 기대”
가톨릭대 산학협력단(단장 나건, 왼쪽)과 ㈜SML바이오팜(대표 남재환, 오른쪽)이 백신 기술 이전 협약을 체결했다.
가톨릭대 산학협력단(단장 나건, 왼쪽)과 ㈜SML바이오팜(대표 남재환, 오른쪽)이 백신 기술 이전 협약을 체결했다.

가톨릭대 산학협력단이 mRNA 백신과 바이러스 벡터 백신 생산에 근간이 되는 특허 기술 3건을 직접 개발해, 백신·치료제 개발 기업인 ㈜SML바이오팜에 이전했다. 

이번에 가톨릭대 산학협력단이 개발해 ㈜SML바이오팜에 이전한 기술은 인플루엔자 및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백신 제조에 적용되는 기술 총 3건이다. △세포 배양을 통한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생산 시에 바이러스 증식 효율을 증가시키는 기술 △백신의 효과를 증가시키는 면역 보강제 관련 기술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바이러스(SFTSV) 백신 제조에 적용되는 기술 등이다. 

백신 및 치료제 개발을 위해 국내 최초로 mRNA 발현 플랫폼 기술을 연구해왔던 ㈜SML바이오팜은 이번에 이전 받은 기술을 토대로 인플루엔자 및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백신 개발에 가속도를 더할 예정이다. 

가톨릭대 산학협력단 나건 단장은 “대학이 생산한 기술이 기업에 이전되어 상용화될 수 있게 돼 영광이다”며 “앞으로도 활발한 산학협력을 통해 기업과 학교가 동반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SML바이오팜 남재환 대표는 “mRNA 발현 플랫폼 기술 연구 및 백신 개발에 기틀이 되는 기술을 이전받아 기쁘다”며 “가톨릭대 산학협력단에게 이전 받은 기술 덕분에 백신 개발에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