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19 17:03 (수)
서울대 공대 에너지자원공학과 전석원 교수, 국제암반공학회 평의원회의에서 차기 회장으로 선출
서울대 공대 에너지자원공학과 전석원 교수, 국제암반공학회 평의원회의에서 차기 회장으로 선출
  • 하영
  • 승인 2021.11.30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인으로는 최초, 2023년부터 4년간 임기
- 총 53개국 대표의 비밀투표로 최종 선출

서울대학교 공과대학(학장 이병호)은 에너지자원공학과 전석원 교수가 지난 17일 개최된 국제암반공학회(International Society for Rock Mechanics and Rock Engineering, ISRM) 평의원회의에서 차기 회장으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이번 선거에는 총 3명의 후보가 출마하여 치열한 경쟁을 벌였으며, 53개국 대표의 비밀투표로 진행되었다.

전석원 교수는 한국인으로서는 최초로 선출되었으며, 임기는 오는 2023년부터 4년간이다.

국제암반공학회는 지난 1962년 창설되었으며, 리스본에 사무국을 두고 있는 암석역학과 암반공학 분야의 최고 권위의 학회이다.

암석의 표준시험, 지하공간과 에너지자원의 개발 등에 필요한 핵심기술을 다루고 있으며, 현재 59개 회원국이 참여하고 있다.

한편, 전석원 교수는 한국암반공학회 회장, 국제암반공학회 부회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