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17 15:39 (화)
전남대 학생팀·인근 상가, 결식아동 리빙랩 프로젝트 추진
전남대 학생팀·인근 상가, 결식아동 리빙랩 프로젝트 추진
  • 하영 기자
  • 승인 2021.10.05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무료도시락 공동개발 제공
- 미술치료 프로그램도 병행

 전남대학교가 지역소상공인, 학생 창업팀과 함께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지역아동들에게 무료 도시락을 제공하고, 미술교육을 시행하는 ‘학생주도형 산학협력 리빙랩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예향정 전대점(소상공인 대표)와의 협약사진
▲전남대 학생팀과 예향정 전대점(소상공인 대표)와의 협약사진

 전남대 LINC+사업단(단장 김재국)은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아동의 정서적 안정을 지원하기 위해 대학 인근 4개 소상공인들이 함께 도시락을 개발하고, 학생창업팀이 미술치료프로그램을 함께 제공하는 산학협력 프로젝트 ‘꿈구는 공작소’를 운영한다. 

 이 프로젝트에는 ▲예향정 전대점 ▲꼬꼬닭샤브 ▲설하원 ▲고로케삼촌 등 4개 소상공인과 학생창업팀 ‘뉴밍’에 이유미 학생(생활복지학과) 등 모두 7명이 참여한다. 

 김재국 단장은 “이번 산학협력 리빙랩 프로젝트에서 학생들이 소상공인과 함께 지역아동의 정서적 안정을 위한 지원과정에서 지역사회가 원하는 새로운 인재로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엽 대표(예향정 전대점)는 “우리 소상공인 역시 전남대학교의 일원이라는 생각을 갖고 있었는데, 이번에 지역아동을 대상으로 좋은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새로운 내일을 만들어갈 아이들에게 이번 프로젝트가 작은 힘이라도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