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2 12:45 (수)
국민대 2022학년도 수시모집 경쟁률, 지난해 대비 증가
국민대 2022학년도 수시모집 경쟁률, 지난해 대비 증가
  • 하영 기자
  • 승인 2021.09.15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의 2022학년도 수시모집 원서 접수를 마감한 결과 모집인원 2,062명, 지원인원 1만 9,523명이 지원해 평균 9.4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2021학년도 수시모집 경쟁률인 8.75대 1에 비하여 0.72명 증가한 수치다. 

▲국민대 전경
▲국민대 전경

 가장 높은 지원 경쟁률을 기록한 전형은 공연예술학부 연극전공 연기실기우수자전형으로 20명 모집에 총 1,671명이 지원해 83.55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연기실기우수자전형은 2021학년도 수시모집 전형에서도 가장 높은 경쟁률(87.30대 1)을 보인 전형으로 2년 연속으로 국민대학교에서 가장 높은 지원 경쟁률을 기록했다.

 주요 전형별로는 교과성적우수자전형이 410명 모집에 5,371명이 지원해 13.10대 1의 경쟁률(작년대비 5.52명 증가)을 기록했고, 국민프런티어전형이 645명 모집에 5,860명이 지원해 9.09대 1의 경쟁률(작년대비 1.75명 감소)을 나타냈으며, 학교생활우수자전형에는 397명 모집에 1,965명이 지원해 4.95대 1(작년 학교장추천전형 대비 0.11 증가)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이외에도 높은 지원 경쟁률을 기록한 학과는 교과성적우수자전형의 경우 미디어·광고학부 미디어전공으로 6명 모집에 263명이 지원하면서 43.8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국민프런티어전형의 경우 미디어·광고학부 광고홍보학 전공이 6명 모집에 205명이 지원해 34.17대 1의 경쟁률을, 학교생활우수자전형의 경우 미디어·광고학부 광고홍보학 전공이 2명 모집에 24명이 지원해 12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반면 2021학년도 수시 모집에서는 전자공학부 지능전자공학전공, 시각디자인학과, 바이오발효융합학과가 높은 경쟁률을 보인바 있어 대학의 학과에 대한 학생들의 선호도 빠르게 변하고 있는 것으로 보여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