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9 18:22 (수)
공주대, 2021년도 행정안전부『지진방재 전문인력 양성 교육기관』선정
공주대, 2021년도 행정안전부『지진방재 전문인력 양성 교육기관』선정
  • 하영 기자
  • 승인 2021.07.29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 공주대학교(총장 원성수) 산학협력단(단장 김길희)은 행정안전부에서 지진방재분야 석·박사급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지진방재 전문인력 양성 교육기관』에 선정되어 향후 2년간 총 5.8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수행할 것이라고 29일 밝혔다.

김두기 교수
김두기 교수

금번에 선정된 사업(책임자 김두기, 사진)은 공주대학교 천안캠퍼스 공과대학 사회환경공학과 교수 7명이 참여하여 지진방재분야에서 내진설계 및 안전진단 등 종합적 실무역량을 갖춘 석·박사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사업책임을 맡은 김교수는 해당 사업을 통하여 그린인프라를 이해하고 지진방재분야에 융합할 수 있는 “스마트 그린인프라 지진방재 전문인력 양성”을 최종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참여 대학원생이 건축, 토목, 산업 분야 구조물의 내진분야에 이론과 실무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교육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김교수는 “본 사업을 통해 충남·세종 중심국립대학의 특화된 지역 인재양성 및 지역개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라고 말하였다. 이 사업은 현재 모두 10개 대학이 참여 중이며, 이 가운데 5개 대학의 사업이 올 8월로 종료됨에 따라 공모를 통해 공주대를 비롯해 연세대, 부산대 등 5개 대학을 새로 선정되었다. 행안부는 2년마다 재평가 과정을 통해 사업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