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7 19:44 (토)
글로벌사이버대, 대한민국 창조경영 2021 R&D 경영부문 대상
글로벌사이버대, 대한민국 창조경영 2021 R&D 경영부문 대상
  • 정민기
  • 승인 2021.03.17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원기 이사장(오른쪽)이 상을 받고 있다.
권원기 이사장(오른쪽)이 상을 받고 있다.

 

글로벌사이버대(총장 이승헌)가 ‘대한민국 창조경영 2021: THE CREATIVE’ R&D 경영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올해 13회째를 맞은 ‘더 크리에이티브(THE CREATIVE) 2021’은 뉴노멀 시대를 맞이한 현재, 혁신적인 발상과 과감한 도전으로 위기를 극복하는 한편 각 산업 분야와 세대 간의 경계를 넘는 창조적인 경영 사례와 브랜드 전략 2개 부문으로 나눠 선정한다. 

이번 행사는 중앙일보·중앙SUNDAY가 주최하고 JTBC·과학기술정보통신부·보건복지부·환경부·고용노동부·여성가족부·중소벤처기업부·식품의약품안전처·동반성장위원회가 후원했다.

글로벌사이버대는 한국이 21세기 뇌활용 분야에서 세계 유일의 뇌교육 특성화 대학으로서의 선구자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케이팝(K-POP)을 세계 정점에 우뚝 세우고 있는 방탄소년단(BTS)의 모교이자 가장 많은 K-팝 아티스트들이 다니는 한류 선도대학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2011년 세계 최초로 뇌교육 4년제 학사학위 과정을 개설했으며, 유아 두뇌발달, 아동청소년 두뇌훈련, 성인 직무스트레스관리 및 역량계발, 중장년 치매예방 및 멘탈트레이닝 등 생애주기별 뇌활용 전문인력 양성을 선도해 온 것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국내 유일 두뇌훈련 국가공인 자격인 브레인트레이너 시험과목을 대학 정규커리큘럼에 반영하고, 연령별, 영역별 체계화된 교과커리큘럼을 갖추었다.

특히, 글로벌사이버대가 개발한 뇌과학 기반 K-명상 원격과목은 해외버전으로도 개발되어, 인도네시아 비누스대학, 인도 힌두스탄공과대학에 학점교류 과목으로 수출되며 교육한류 수출사례로 주목을 받았다.

2019년에는 AI융합학과, 휴먼AI융합연구소를 신설하였으며, 이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구축사업 등 AI과제를 연속해서 수행했다.

이승헌 총장은 “누구나 뇌를 가지고 있지만, 뇌를 올바르게 쓰는 방법은 잘 알지 못한다. 20세기는 똑똑한 뇌를 교육했던 시대였지만, 21세기는 공생의 시대가 되어야 한다.”며, “인공지능과 공존할 인류 첫 세대에게 자연지능의 계발을 이끄는 뇌교육을 통해 지구와 인류사회에 기여하는 한국의 내일을 열어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현재 글로벌사이버대는 21세기 미래 키워드인 ‘뇌’와 ‘문화’를 중점으로 현재 사회복지학과·상담심리학과·뇌교육융합학과·스포츠건강학과·뇌기반감정코칭학과·실용영어학과·융합콘텐츠학과·방송연예학과·융합경영학과·동양학과·AI융합학과 등 11개 학과를 운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