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9 20:24 (목)
제14회 일송상에 임홍의 교수·이순희 간호사
제14회 일송상에 임홍의 교수·이순희 간호사
  • 하영
  • 승인 2021.03.03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4회 일송상 수상자 임홍의 교수(왼쪽)와 이순희 간호사[한림성심대학교 제공. 연합뉴스]
제14회 일송상 수상자 임홍의 교수(왼쪽)와 이순희 간호사[한림성심대학교 제공. 연합뉴스]

한림대학교 일송기념사업회가 제14회 일송상 수상자로 의약분야에 임홍의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교수와 이순희 간호사를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임 교수는 2014년 국내 최초, 아시아에서 두 번째로 심방세동 최신 치료법인 '경피적 좌심방이 폐색술' 감독관으로 선정돼 현재까지 국내외 심장 전문의들에게 최신 치료기술을 교육하고 있다.

특히 난도가 높은 심방세동 도자절제술을 현재까지 3천 번 이상 성공하는 등의 공적으로 부정맥 분야에서 최고 수준의 의료 기술을 인정받았다.

이 간호사는 2015년 한림성심병원에 국내 처음으로 에크모(체외막산소화장치)센터를 설립할 때 전문 간호를 담당하며 기존 치료로는 소생이 어려운 중환자 간호에서 '에크모 간호 관리'라는 새 분야를 개척했다.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에크모 치료를 받으면서 폐 이식까지 받게 된 환자를 담당하는 등 간호 관리의 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다.

시상식은 10일 학내 국제회의관에서 열린다.

일송상은 한림대 설립자이자 대학교육과 의학교육, 의료봉사에 평생을 바친 고 윤덕선(1921∼1996) 박사의 교육철학을 기리고자 2006년 그의 호를 따서 제정됐다.

매년 의학, 교육, 봉사, 사회봉사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이룬 전문가를 선정해 상을 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