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3 19:52 (수)
사학연금, 정보공개 종합평가 3년 연속 ‘최우수’기관으로 선정
사학연금, 정보공개 종합평가 3년 연속 ‘최우수’기관으로 선정
  • 방완재
  • 승인 2021.01.22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이사장 주명현, 이하 사학연금)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전국 587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정보공개 실태를 평가한 ⌜2020년 정보공개 종합평가⌟에서 3년 연속‘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정보공개 종합평가’는 국민의 알권리를 보장하고 국정 운영의 투명성 확보를 위해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교육청,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그 운영실태를 매년 평가하고 있다. 

평가항목은 ▲사전정보, ▲원문공개, ▲청구처리, ▲고객관리의 4개 분야와  10개 지표로 구성되어 있다. 정보공개 처리의 적정성 확보와 공개율 제고를 위해 정보목록 공개율, 청구처리 지연 총 2개 세부지표를 신설하고 원문공개율 평가방식을 절대평가 방식으로 전환하였다는 점이 이전 평가와 달라진 점이라 할 수 있다.

10개 지표에 따라 기관 유형별 평가순위와 점수를 기준으로 최우수 ‧ 우수 ‧ 보통 ‧ 미흡 총 4개 등급으로 최종 평가결과가 결정된다.

이번 평가에 대비하기 위해 사학연금은 정부의‘열린 혁신 정부, 서비스하는 행정’이라는 국정과제에 발맞추어, 자체 정보공개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목록별 이용 빈도 분석을 토대로 공표 목록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였다. 또한 비공개 대상정보 세부기준의 주기적 정비와 정보공개 전문성 제고를 위해 전 직원 대상으로 정보공개제도 교육을 실시한 바 있다.

그리하여 사학연금은 10개 지표 중 사전정보공표 등록건수, 정보목록 공개율, 비공개 세부기준 적합성, 고객 수요분석 실적 평가 총 4개 지표에서 만점을 받았을 뿐 만 아니라, 그 이외 지표에서도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그 결과, 전체기관 평균 점수인 80.3점을 상회하는 91점 이상 득점으로 2019년과 2020년 평가에서 모두 ‘최우수’등급을 달성하였고, 처음 평가를 시행한 해인 2018년부터 ‘3년 연속 최우수’등급을 달성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주명현 이사장은 “이번 평가에서 능동적 정보공개제도 운영과 부서 간 긴밀한 협업으로 완성된 체계적인 시스템 관리를 인정받아 공단 신뢰도를 높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국민의 편의성과 기관운영 투명성 제고를 위해 양질의 정보를 선제적으로 제공하고 지속적인 정보공표 관리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