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6 23:09 (금)
“동반성장으로 저성장과 양극화 극복 모색”
“동반성장으로 저성장과 양극화 극복 모색”
  • 김재호
  • 승인 2020.12.29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운찬 동반성장연구소 이사장 인터뷰

“동반성장을 통해 저성장과 양극화를 극복할 수 있다.” 정운찬 동반성장연구소 이사장은 지난 18일 본지와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다. 한국경제가 모색해야 하는 최선의 해법이 바로 동반성장이라는 것이다. 경제의 규모를 키워 대기업의 낙수효과만 기대하는 것에는 한계가 있다. 그래서 정 이사장은 동반성장의 결과물인 경제적 약자들의 소득증대가 대기업의 생산품과 서비스에 대한 수요 증가로 이어질 수 있는 ‘분수효과’를 강조했다. 

동반성장은 더불어 성장하고 함께 나누자는 경제 철학이다. 한국경제는 우선 경제의 규모를 키우는 데 급급했다. 특히 중소기업에 대한 단가 ‘후려치기’가 여전히 심각한 문제다. 그래서 정 이사장은 ‘(초과)이익공유제’, ‘중소기업 적합업종 선정’, ‘정부 사업의 중소기업 직접 발주’를 강조했다. 

김재호 기자 kimyital@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