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20:56 (금)
한국외대,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 최종 합격자 8명 배출
한국외대,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 최종 합격자 8명 배출
  • 방완재
  • 승인 2020.12.02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해 최종 합격자 6명에서 8명으로
일반외교 분야 합격자 2명에서 6명으로 확대

한국외국어대학교(HUFS, 총장 김인철)는 지난 11월 29일(일), 인사혁신처에서 발표한 2020년도 외교관후보자 선발시험 최종 합격자 51명 중 총 8명(일반외교 6명, 지역외교(중남미, 러시아·CIS) 2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

일반외교 분야의 경우 총 1,166명이 응시해 제1차시험(공직적격성평가, 선택형), 제2차시험(전문과목 평가, 논문형), 제3차시험(면접)을 거쳐 최종 합격자 47명을 선발했고, 이 중 한국외대는 6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

지역외교 분야에는 총 68명이 응시해 제1차시험(공직적격성평가, 선택형), 제2차시험(서류전형), 제3차시험(면접)을 거쳐 4명이 최종 합격했으며, 이 중 우리대학에서 2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 특히 외교 인재 양성을 위하여 설립된 Language & Diplomacy학부에서 처음으로 합격자를 배출하는 등 명실상부 외교사관학교로서의 한국외대의 위상을 높여가고 있다.

진로취업지원센터 이기현 센터장은 “한국외대는 외교관 배출을 위해 열람실 제공, 다양한 특강 개최, 전담 지도교수 배정, 모의고사 및 모의면접 실시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내년부터는 공공인재개발원 설립을 통하여 효과적인 지원 체계를 더욱 강화할 계획임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