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6 20:27 (토)
한희진 부경대 교수, ‘환경‧에너지 분야’ 학계 주목
한희진 부경대 교수, ‘환경‧에너지 분야’ 학계 주목
  • 하혜린
  • 승인 2020.11.25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희진 부경대 교수(글로벌자율전공학부·사진)가 환경‧에너지 정치 분야 논문 3편을 잇달아 SSCI 급 국제학술지에 게재했다. 

한 교수는 이달 SSCI급 국제학술지 『Environmental Policy & Governance』(IF 2.618)에 ‘From fragmentation to centralization in policymaking: An explanation for the expansion of China's civilian nuclear industry’를 게재했다. 

이 논문은 중국 원자력발전의 확대 과정과 정책결정 과정 간의 상관관계를 분석한 것이다. 한 교수는 2000년대 중반 이후 급속히 성장해 온 중국의 원자력발전 산업의 확대를 제시했다. 그는 분절적 원자력 정책과정이 중앙정부를 중심으로 집중화되어온 과정과 관련이 있다는 것을 밝혀 관심을 모았다. 

한 교수는 지난 10월 『ournal of Environment & Development』(IF 1.844)에도 ‘Energy Cooperation with North Korea: Conditions Making Renewable Energy Appropriate’ 논문을 게재했다. 그는 국제사회의 대북 에너지 협력 사례를 바탕으로 미래 협력을 전망한 내용을 발표했다. 

한 교수는 지난 5월 ‘Youth Mobilization to Stop Global Climate Change: Narratives and Impact’로『Sustainability』(IF 2.592)에 게재된 바 있다. 

그는 “아시아는 경제적, 환경적 중요성에도 불구하고 환경 정치와 에너지 정치 논의에서 소외돼온 측면이 있다”라며 “이 지역의 다양한 환경과 에너지 이슈를 다룬 국제적 수준의 연구를 계속할 계획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하혜린 기자 hhr210@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