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6 20:27 (토)
건양대 학생상담센터, ‘심리 상담 서비스 지원체계 강화’ 추진
건양대 학생상담센터, ‘심리 상담 서비스 지원체계 강화’ 추진
  • 하혜린
  • 승인 2020.11.24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건양대

건양대 학생상담센터(센터장 손영미)가 심리 상담 서비스 체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재단법인논산시청소년행복재단(대표 권영주), 충청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이정재), 대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유제춘), 대전서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김정현) 등 4개 기관이 함께 협약했다. 

각 기관은 △자살예방교육·정신건강 증진 교육 캠페인 지원 △심리적 고위험군 학생 상담·심리상담 전문성 향상 교육 지원 △정신건강계획 수립을 위한 연구조사 협력 등 3가지 사항을 공동 추진한다. 

손영미 센터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협약기관들과 긴밀하게 협력해 대학 구성원 심리 상담 서비스 지원체계를 강화하고 심리적 불안을 해결하는 데 도약대가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하혜린 기자 hhr210@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