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0 09:56 (수)
덕성여대-도봉구청, 코로나19 없는 입시 위해 손잡아
덕성여대-도봉구청, 코로나19 없는 입시 위해 손잡아
  • 방완재
  • 승인 2020.10.09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수험생, 학부모와 지역 주민들 안전 지키고자 협약 체결
덕성여대와 도봉구청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입시 진행을 위해 8일 ‘감염병 재난 위기 극복을 위한 공동대응 협약’을 체결했다. 김진우 덕성여대 총장직무대리(오른쪽)와 이동진 도봉구청장.
덕성여대와 도봉구청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입시 진행을 위해 8일 ‘감염병 재난 위기 극복을 위한 공동대응 협약’을 체결했다. 김진우 덕성여대 총장직무대리(오른쪽)와 이동진 도봉구청장.

덕성여자대학교(총장직무대리 김진우)와 도봉구청(구청장 이동진)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입시 진행을 위해 손을 잡았다.

덕성여대와 도봉구청은 8일 도봉구청에서 ‘감염병 재난 위기 극복을 위한 공동대응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2021학년도 입시 전형을 위해 덕성여대에 방문하는 수험생, 학부모와 지역 주민들의 안전을 지키고자 맺어졌다. 양 기관이 코로나19 위기에 선제적으로 대응함으로써 코로나19를 철저히 예방하고 확산을 방지한다는 취지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코로나19 등 감염병 국가재난 위기 공동대응 △공동대응반(TF팀) 운영 △관·학 공동대응 학술정보 교류 △대입전형 시행 시 상호 지원 및 협력 △기타 감염병 대유행 및 재난 안전 등에 대한 사항에 힘을 모을 방침이다.

김진우 덕성여대 총장직무대리는 “도봉구청과 우리 대학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다양하게 협력하고 있다. 특히 입시 전형을 앞두고 수험생, 학부모, 지역 주민들을 코로나19로부터 엄격하게 보호하고자 양 기관이 긴밀한 공조체제를 구축한 것은 매우 뜻깊다”며 “오늘 협약을 계기로 도봉구청과 협력 수위를 높이고 내실화하는 방안을 다각적으로 모색하며 이를 반드시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코로나19 감염병 대응을 위해 도봉경찰서, 도봉소방서, 북부교육지원청과 방역협의회를 구성·운영하는 등 주민의 안전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며 “입시 전형을 위해 유입되는 수험생, 학부모, 지역 주민들을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덕성여대와도 긴밀히 협력하겠다. 또 덕성여대와 함께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방안을 다각적으로 검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