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7 19:28 (금)
동국대 임현식 교수 연구팀, 방사선 신틸레이터 신물질 개발
동국대 임현식 교수 연구팀, 방사선 신틸레이터 신물질 개발
  • 방완재
  • 승인 2020.09.10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쳐 자매지 Light: Science & Applications 게재
저비용·고효율 방사선 신틸레이터 물질 국내 원천기술 개발

○ 동국대 물리반도체과학부 임현식 교수(동국대 연구처장) 연구팀이 새로운 메커니즘을 이용한 액체 타입의 엑스레이 이미징 신틸레이터에 관한 최신 연구결과를Nature-springer에서 발간하는 세계 유명 학술지 “Light: Science & Applications (Impact Factor: 15, JCR 상위 1.5%)” 에 게재했다.


○ 조상은 연구원 (1저자, 2020년 8월 동국대학교 박사 졸업, 지도교수: 임현식), 임현식 교수 (교신저자) 와 김형상 교수 (교신저자) 는 유-무기 하이브리드 물질을 이용함으로써 기존에 상용화 되어있는 물질을 대체할 수 있는 신틸레이터 기술개발에 성공했다. 

○ 최근 방사선 및 엑스레이 기기 사용에 대한 필요성과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상용화 되어있는 신틸레이터 물질은 제조 및 공정의 어려움으로 인한 국내 개발의 한계와 해외 의존도가 높아 독자적인 국내 원천기술 개발이 시급하다. 

○ 이에 동국대 연구팀은 저비용, 고효율 방사선 신틸레이터 물질을 고안했다. 이를 위해 새로운 전자 전달 방법에 기반한 X-선 발광 메커니즘을 제안하였다. 이는 상용화 되어있는 신틸레이터를 대체할 만큼 우수한 특성을 보였으며, 저에너지 (~keV, 검사용) 에서부터 고에너지 (~MeV, 치료용) 방사선 영역까지 폭넓게 사용이 가능한 결과를 얻었다.

○ 김형상 교수는 “이 기술은 X-선 및 방사능에 대한 고효율 특성을 보일 뿐만 아니라, 다양한 형태로 응용 가능하여 기존 신틸레이터의 문제점인 곡면 이미지 측정에 사용 가능하다” 며 “이번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국내 신틸레이터 개발 연구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 라고 전했다.

○ 본 연구는 서울아산병원과 공동연구를 통해 실험이 수행되었으며, 한국연구재단 및 한국방사선진흥협회의 지원사업을 통해 이뤄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