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16:15 (금)
창원대학교, ‘2020 자율운항보트 경진대회’ 성공적 개최
창원대학교, ‘2020 자율운항보트 경진대회’ 성공적 개최
  • 이혜인
  • 승인 2020.08.26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대학교(총장 이호영)는 경남마산로봇랜드 컨벤션센터에서 ‘2020 자율운항보트 페스티벌’이 ‘로봇과 함께 미래의 바다로! Take a RO-BOAT to the future!’라는 주제로 개최된 가운데 창원대학교는 함께 열린 ‘자율운항보트 경진대회‘를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요소기술부문 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장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페스티벌은 경상남도, 창원시,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공동 주최, 대한조선학회와 경남로봇랜드재단이 공동 주관했으며, 창원대학교 LINC+사업단, 경남대학교 LINC+사업단이 협업해 국내 최초 전국 대회인 ‘제1회 자율운항보트 경진대회 2020’을 함께 운영했다.
 
특히 제1회 자율운항보트 경진대회는 대한조선학회장을 맡고 있는 창원대학교 윤현규 LINC+사업단장이 주도적으로 참여해 창원대학교 조선해양공학과의 우수성을 알렸다.

이번 대회는 전국 대학생 24개 팀과 일반 참가자 1팀이 참가했으며, 선수들의 창의적 아이디어를 통해 제작된 자율운항보트가 경합을 벌였다. △스피트 경기(원격조정) △정확한 경로를 따라가는 호핑 투어(오토파일럿) △장애물 통과(자율운항) 등 3개 종목에서 대회가 진행된 가운데 정밀 계측 장비를 통해 엄격한 심사가 이뤄졌으며, 각 종목을 종합 해 우수한 성적을 낸 팀에게 장관상, 시장상 등이 수여됐다. 

창원대학교는 LINC+사업 지원을 받은 산업시스템 및 조선해양공학부 함승호 교수와 ‘CWNU Boat팀(최지훈 학생 등 8명)’이 참가해 ‘요소기술부문 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장상’을 수상했다. 

창원대학교 윤현규 LINC+사업단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친환경과 4차 산업혁명이라는 시대적 트렌드 및 글로벌 해사(Maritime)와 선박 니즈의 변화가 조선해양 학문, 기술·산업의 새로운 변화를 요구하고 있다는 것을 확인했고, 그에 부응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다. 앞으로도 LINC+사업과 연계해 대학의 연구 활성화와 연구인력 저변 확대를 위한 우수인재 육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