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8 11:31 (수)
소프트웨어대학 박은일‧한진영 교수팀, 소셜 미디어로 정신질환 조기 진단 및 대응 연구 방향 제시
소프트웨어대학 박은일‧한진영 교수팀, 소셜 미디어로 정신질환 조기 진단 및 대응 연구 방향 제시
  • 장정안
  • 승인 2020.07.21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cientific Reports 7월호 논문 게재
- 접근성이 쉬운 소셜 미디어를 이용한 딥러닝 기반 인공지능 모델 구현
박은일 교수
박은일 교수

성균관대학교(총장 신동렬)는 소프트웨어대학 박은일‧한진영 교수 연구팀(김지나 석사과정, 이지언 석박통합과정)이 ‘소셜 미디어를 통한 정신질환 예측 딥러닝 모델’이라는 주제로 Scientific Reports 7월호에 논문을 게재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본 연구를 통해 정신질환 조기 진단 및 대응을 위한 딥러닝 기반 인공지능 모델을 소개하고 향후 연구 방향을 제시했다.

연구팀은 소셜미디어 사용자들이 자신의 감정을 공유하기 위해 작성한 게시글을 바탕으로 여러 정신질환을 파악하는 딥러닝 모델을 개발했다. 개발된 인공지능 모델은 게시글을 작성한 사용자가 어떠한 정신질환 (예: 우울증, 불안, 조울증, 정신분열증 등)과 관련이 있는지 파악하는 데 획기적인 결과를 보였다.

연구팀은 초대형 소셜 미디어 플랫폼인 레딧(Reddit)에 게시된 633,385개의 게시글을 사용하였으며, 합성곱 신경망을 기반으로 한 딥러닝 분류 모델을 활용하였다. 자폐 범주성 장애의 경우에는 96% 이상, 기타 정신질환의 경우에도 최저 75% 이상의 확률로 예측할 수 있었다.

연구팀은 “일상 정신질환이 최근 새로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며 “사용자가 사용하는 소셜 미디어 데이터를 활용해 정신질환을 조기에 예측하고 치료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연구 의의를 밝혔다.

해당 연구는 최근 정보화시대의 빅데이터 활용에 대한 윤리적 논쟁을 고려하여 IRB 승인절차를 통해 엄격한 관리 하에 수행되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를 기반으로 향후 한글 텍스트를 활용한 정신질환 잠재 가능성 예측 딥러닝 모델 개발을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