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0 18:57 (금)
카이스트, 서울특별시-금융위원회와 디지털금융 전문인력양성을 위한 MOU 체결
카이스트, 서울특별시-금융위원회와 디지털금융 전문인력양성을 위한 MOU 체결
  • 이혜인
  • 승인 2020.06.05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하반기 여의도 One IFC 에서 금융산업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는 디지털금융MBA와 디지털금융전문가과정 운영
- 2023년까지 서울시는 교육 장소 제공 및 금융위원회와 함께 재정 지원, 카이스트 경영대학은 교육 과정 총괄 운영을 맡아
- 디지털금융MBA, 높은 경쟁률 기록하며 원서 마감, 비학위 디지털금융전문가과정은 6월 중 원서접수 예정

카이스트는 5일, 서울특별시∙금융위원회와 디지털금융 전문인력 양성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서울시청에서 열린 이번 협약식에는 신성철 카이스트 총장과 서정협 서울특별시 행정1부시장,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카이스트 경영대학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2023년 12월까지 서울시와 금융위원회의 지원을 받아 디지털금융MBA(학위)와 디지털금융전문가과정(비학위)의 전 교육과정을 총괄 운영한다. 서울시는 디지털금융 전문인력 양성사업을 위해 교육 장소를 제공하고, 장소 운영을 위한 예산 지출 등 행정적 지원을 한다. 서울시와 금융위원회는 총 사업 기간 동안 사업을 수행하는데 필요한 경비를 지급하고, 카이스트 경영대학은 디지털금융 전문인력 양성 교육과정 및 교육 인력의 지원, 교육생의 성적우수 장학금과 기타 사업 운영 경비로 사용할 예정이다.

2020년도 가을학기부터 여의도 One IFC에서 운영하는 디지털금융MBA는 시간제 석사학위 과정으로 주중 저녁 2회 및 토요일에 수업이 진행된다. 디지털금융MBA는 IT기술과 금융지식을 동시에 함양하는 융복합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금융, IT, 인공지능 등의 분야에서 국내 최고 수준의 카이스트 내외 교수진과 금융산업 각 분야 실무 전문가로 강사진을 구성했다. 수리적, 계량적 기초교육과 인공지능과 데이터 사이언스, 핀테크 창업, 금융투자 및 자산운용 3개의 심화 집중분야 교육으로 이론과 실무의 전문성을 강화한 탄탄한 커리큘럼을 제공한다. 변화하는 금융산업 트렌드를 반영, 한국 대표 핀테크 업체와의 산학협력을 통해 실습 및 현장적용 교육을 제공하는 것도 디지털금융MBA의 특징이다. 핀테크 예비 창업자들은 카이스트 창업지원센터를 통하여 창업공간, 멘토링, 법률 및 회계 자문 등 다양한 지원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국제 경쟁력 강화를 위한 해외교류 및 연수 프로그램을 운영, 북미와 아시아 유수의 대학에서의 연수 및 복수학위를 제공한다. 디지털금융MBA의 학생 부담 등록금은 타 대학원 대비 50%이며, 성적 우수자에게는 별도 장학금 지급도 예정되어 있다. 지난 25일까지 온라인 원서접수를 받은 디지털금융MBA과정은 지원자들의  많은관심 속에 15대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오는 8월 개설되는 2020년 가을학기 디지털금융전문가과정은 특화된 디지털금융 기술로 현장적용 능력을 강화하는 비학위 과정이다. 디지털금융전문가과정은 4차 산업혁명과 비대면 경제의 시대를 맞이하여 금융산업의 디지털 전환 추진 및 디지털금융 분야 전문가를 양성하는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과정, 현업에서 인공지능을 사용한 사업 모델 및 솔루션 기획과 디자인이 가능하도록 기술적, 공학적, 경영학적 지식을 제공하는 인공지능과 기계학습과정이다. 위 2개 과정은 8월 10일부터 12월 15일까지 각 매주 2회, 3시간씩5개월간 진행되며, 실전 실습 및 경험 축적을 위한 팀 프로젝트와 해외연수도 실시될 예정이다.

-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교육기간: 2020. 8. 10(월) ~ 12. 14(월)
- 인공지능과 기계학습 교육기간: 2020. 8. 11(화) ~ 12. 15(화)

2020년 가을학기 디지털금융전문가과정의 원서접수는 6월 8일부터 7월 14일까지 진행되고, 2021년 봄학기에는 블록체인 과정, 클라우드컴퓨팅 빅데이터 분석과정 2개 과정이 개설될 예정으로. 향후 금융회사의 수요를 적극적으로 반영할 것이다. 디지털금융전문가과정은 금융, 핀테크 산업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전문인력 양성을 목표로 수료 후 관련 업무를 전문적으로 수행할 것으로 예상한다.

카이스트 경영대학은 지난 5월, 영국 파이낸셜타임즈(Financial Times)가 선정하는 경영자과정 순위 2020(ExecutiveEducation Ranking 2020)에서 아시아 1위, 세계 24위를 기록했다. 파이낸셜타임즈는AACSB 또는 EQUIS 인증을 받은 경영대학 경영자과정에대해 참여학생 설문조사와 학교 조사를 통해 매년 순위를 발표하며, 국내대학 경영자과정 중에서는 카이스트경영대학이 유일하게 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졸업생들에 대한 지속적 관리와 과정생의 의견과 최신 연구내용을 수업에 반영하는 사전 준비 수준, 수업 내용의 현업 업무 적용 정도,최신 교육방법 적용과 우수한 교수진 수준 등의 항목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올해 개설하는 디지털금융전문가과정 역시 참여 학생들의 긍정적 평가를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성철 카이스트 총장은 “금융과 IT 산업의 융합인 핀테크(Fintech)산업이 4차산업혁명 구현의 국가 주요 산업으로 부상하면서 디지털 금융전문인력의 필요성이 증가하고 있다. 이번 MOU로 핀테크 산업혁신을 선도하는세계 최고 수준의 금융-IT 융합형 인재가 카이스트를 통해 배출되어 이 분야 우리나라 산업을 선도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디지털금융전문가과정의 자세한 입학전형은 KAIST 경영대학 입학페이지 (https://www.business.kaist.ac.kr/html/executive/sub09/sub02_09.html)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