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5 21:21 (금)
대구한의대, 학생들이 직접 만든 휴대용 소독제 지역 어린이들에게 전달
대구한의대, 학생들이 직접 만든 휴대용 소독제 지역 어린이들에게 전달
  • 조재근
  • 승인 2020.04.10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시지역아동센터협의회에 휴대용 스프레이 소독제 1,200개 기증
대구한의대 기린봉사단이 만든 휴대용 스프레이 소독제 1200개를 경산시지역아동센터협의회에 기증했다.
대구한의대 기린봉사단이 만든 휴대용 스프레이 소독제 1200개를 경산시지역아동센터협의회에 기증했다.

대구한의대학교(총장 변창훈)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의 보건 예방을 위해 경산시지역아동센터협의회(회장 이정헌)에 휴대용 스프레이 소독제 1,200개를 기증했다.

이번 휴대용 소독제 기증은 대학혁신지원사업단에서 후원하고 제약공학과 교수의 자문과 지원을 통해 기린봉사단 학생들이 직접 만들어 지역내 질병에 취약한 어린이들에게 배부하기 위해 실시하게 됐다.

제약공학과 교수와 학생들은 지난 6일 바이오센터에서 발열체크와 마스크를 지급받은 후 글리세린과 주정, 증류수를 혼합해 만든 소독제를 어린이들이 휴대하면서 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개당 100ml 용량의 분무형 용기에 정성스럽게 담아 1,200개를 만들었다.

지역 어린이들에게 전달할 휴대용 스프레이를 만들고 있는 대구한의대 학생.
지역 어린이들에게 전달할 휴대용 스프레이를 만들고 있는 대구한의대 학생.

휴대용 소독제 만들기에 참여한 기린봉사단 김영은 학생(3학년)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린친구들이 많이 불안해하고 있겠다는 생각이 들어 이번 소독제 봉사에 참여하게 됐다.”며“직접 전달하지는 못하지만 건강과 예방을 위해 정성을 다해 만든 만큼 손씻기와 손소독을 통해 건강하게 지내길 바란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대구한의대는 학생들이 만든 휴대용 소독제 1,200개를 지역내 어린이들에게 배부하기 위해 지난 10일 경산시지역아동센터협의회에 전달했다. 경산시지역아동센터협의회는 22개 지역아동센터를 통해 어린이들에게 배부할 예정이다.

대구한의대 박동균 기린봉사단 부단장(대외교류처장)은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될 만큼 지역사회가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특히 어린친구들의 건강이 매우 걱정되었는데 대학생 언니 오빠들이 자발적으로 소독제를 만들어 기증한다고 해서 너무 고맙고 대견스럽다.”며“지역 내 어린친구들의 건강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