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0 17:40 (금)
가끔 사는 게 창피하다 
가끔 사는 게 창피하다 
  • 교수신문
  • 승인 2020.03.20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자 김소민|한겨레출판사|248쪽

‘나에게 상처 주고도 아닌 척했던 날들에 대해’라는 부제가 붙은 이 책은 40대 싱글 여성 작가가 퇴사 이후 온 힘을 다해 자기 자신으로 살아남기 위해 애쓰며 나와 주변, 그리고 세상을 이해하려 노력했던 눈물겨운 이야기를 유머를 곁들여 써 내려간 에세이다. 

일간지 기자로 13년, 국제구호단체에서 2년 일하고 퇴사한 작가가 겪는 일상을 해학적으로 풀어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