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0 18:57 (금)
“울산 전용 코로나맵으로 건강 지키세요!”
“울산 전용 코로나맵으로 건강 지키세요!”
  • 하영
  • 승인 2020.03.17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NIST 김지완, 전대성, 김태윤 학생, 울산 지역 전용 코로나 맵 제작, 배포
공공데이터 기반으로 확진자 동선, 마스크 구매정보, 진료소 위치 등 제공

 “아직 부족한 점이 많지만 울산 시민들이 유용하게 사용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UNIST(총장 이용훈) 재학생들이 울산 지역을 위한 코로나맵을 제작해 공개했다. 학생들이 제작한 코로나맵은 지역 내의 확진자 동선, 마스크 구매정보, 진료소 위치 등 시민들이 필요로 하는 정보를 전달한다. (누리집 주소: https://coronamap-ulsan.site)

 울산 코로나맵을 제작한 학생들은 김지완(디자인 및 인간공학부), 김태윤(창의디자인공학과), 전대성(경영공학과) 등 3명이다. 세 학생은 최근 확산되는 감염병 예방에 필요한 정보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달하기 위해 웹 사이트 개발에 나섰다.

 이들은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하면서 각 지역별로 제공되는 정보에 세세한 차이나 오류가 발생하는 문제가 있었다”며 “학교가 위치한 울산 지역에 좀 더 정확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는 코로나맵이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해 개발에 착수했다”고 말했다.

 울산 코로나맵에서는 울산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방문한 장소의 위치정보가 제공된다. 사용자는 본인의 위치를 기반으로 주변을 확인할 수 있다. 표시된 위치는 방문시점의 경과에 따라 옅게 표현해 방역이 완료됐음을 표현했다. 이와 함께 마스크 판매처와 수량현황, 각 지역의 진료소 위치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학생들은 공공데이터포털에서 제공되는 마스크 현황 데이터와 울산시에서 제공되는 확진자 동선 자료를 기반으로 현재의 사이트를 운영하고 있다. 마스크 현황 데이터는 자동으로 매 10분마다 업데이트 되고 있으며, 동선 관련 정보는 실시간으로 등록한다.

 김지완 학생은 “처음 제안했을 때 흔쾌히 함께해준 두 친구들 덕분에 빠르게 코로나맵 개발을 진행할 수 있었다”며 “우리의 작은 노력이 이번 사태의 종식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세 학생들은 사용자들의 의견을 받아 좀 더 정확하고 편리한 시스템을 만들기 위해 작업하고 있다. 이와 함께 울산뿐 아니라 다른 지역에서도 지역별 코로나맵을 활용할 수 있도록 소스코드를 공개할 계획이다. (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