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3 17:35 (금)
국민대, 광주시와 함께 해공 신익희 선생 업적 · 정신 기리다 경기도 광주시와 MOU 체결
국민대, 광주시와 함께 해공 신익희 선생 업적 · 정신 기리다 경기도 광주시와 MOU 체결
  • 방완재
  • 승인 2020.03.13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312() 오후 광주시청에서 광주시(시장 신동헌)와 함께 해공 선생 업적과 정신 함양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는 인적 · 물적 자원을 적극 활용하여 해공 선생의 자주독립 사상 · 민주주의 수호 · 민중계몽 정신을 확산하고 선양하여 공동의 발전을 이루고자 체결됐다. 양 기관은 해공 신익희 선생 관련 전시 · 교육 · 연구분야 활성화를 위한 상호교해공 민주평화상 시상 및 해공기념주간 교류협력 학술정보 · 시설 및 홍보 등 기타 양 기관의 발전을 위한 필요사항 등 다양한 협업을 추진키로 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내무부장이었던 해공 신익희 선생은 194512월 중국 충칭에서 27년 만에 환국한 후 1946년에 새로운 나라의 인재를 양성하고자 국민대를 설립하였다. 해공 선생은 19565월 서거까지 해방 후 최초의 사립대학인 국민대의 기반을 다지는데 크게 기여했다.

 

광주시는 2019년부터 ‘711해공 신익희 선생 탄생 기념일에 맞춰 해공기념주간을 설정하고 해공 민주평화상 시상 · 초청 강연·학술대회 · 사진전시회 개최 · 뮤지컬 공연 등의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해공 선생은 1894년 광주시 초월읍 서하리에서 출생하여 지금도 그곳에 생가가 자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