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4 22:44 (목)
한양대-지멘스, 스마트 제조 분야 인재 육성 위한 MOU
한양대-지멘스, 스마트 제조 분야 인재 육성 위한 MOU
  • 교수신문
  • 승인 2020.02.24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병준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 코리아 대표(왼쪽)과 김우승 총장이 24일 서울 성동구에서 스마트 제조기술 전문가 양성을 위한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양대(총장 김우승)가 스마트 제조분야의 글로벌 선도 기업인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 코리아(대표 오병준)’와 함께 스마트 제조 기술 전문가 육성에 나섰다.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는 스마트 팩토리 등 생산기술의 디지털화 및 솔루션 제공을 통해 품질개선과 생산효율성을 높이는 기업으로 미국에 본사를 두고 있다. 국내 제조업에 스마트 제조기술을 도입할 경우, 품질개선·비용절감으로 인해 생산성이 향상돼 원가경쟁력과 품질경쟁력을 모두 갖출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양대와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는 국내 제조업 분야에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적합한 혁신이 필요하다고 판단, 스마트 제조기술 인재육성을 위한 교육기반을 구축하고자 24일 서울 성동구 서울캠퍼스에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한양대 LINC+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사업단(단장 김동립)은 오는 2022년까지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의 솔루션에 기반한 스마트 제조 교육과정을 개발할 예정이다.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는 해당 교육 과정 개발을 위한 전(全) 영역의 솔루션을 적극 제공하고, 수강생의 이해를 돕기 위해 온·오프라인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했다.

 

  오병준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 코리아 대표는 “한양대와 차세대 스마트 제조 인재 육성을 위해 협력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양질의 교육 과정 개발을 통해 대학의 경쟁력을 높이고, 국내 제조 산업을 선도할 핵심 인재를 양성해 나갈 수 있도록 긴밀하게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