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5 21:21 (금)
당신 곁에 있습니다: 임종진 사진치유 에세이
당신 곁에 있습니다: 임종진 사진치유 에세이
  • 교수신문
  • 승인 2020.02.14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잘나가던’ 사진기자는 어느 날 안정적인 신문사를 그만두고 캄보디아에서 무료 사진관을 연다. 그리고 돌아와 사진치유 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자신의 사진기가 있어야 할 장소는 사람들 옆임을 느낀다.

‘천천히’ 바라보고, ‘깊게’ 공감하면서, ‘느리게’ 셔터 누르기. 때론 카메라를 내려놓을 줄도 알기. 내게 좋은 사진이 아니라 당신에게 옳은 사진이기. 그에게는 결과물 보다 ‘찍는 과정’이 더 중요하다. 

저자 임종진 | 소동 | 페이지 36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