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7 11:03 (일)
전북대,‘대학과 지역사회의 어울림’숲체험 교육 마련
전북대,‘대학과 지역사회의 어울림’숲체험 교육 마련
  • 교수신문
  • 승인 2020.01.28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약계층 및 청소년, 지역주민에게 자연 체험교육 제공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도내 취약계층과 청소년 및 지역주민들에게 산림복지 서비스를 제공했다.

 

전북대는 국립대학육성사업 일환으로대학과 지역사회의 어울림숲체험 교육을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숲체험 교육은 현장실습 위주로 비누 만들기와 서각체험, 가족티 만들기, 목공체험, 에코백 만들기, 생태탐방 등 대상별 맞춤형 프로그램이 다채롭게 준비됐다.

 

체험 교육은전북대 캠퍼스수목원과 부안의 내변산에 위치한 방대한 학술림 자원 등이 활용됐다.

 

전북대는 지난 2004년부터 산주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산림문화교실을 열어 지난 2016년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의 숲체험 교육 사업에 선정, 매년 교육을 진행했다.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최근까지는 취약계층 244명과 청소년 55, 지역주민 579명 등 878명에게 제공했다.

 

 

전북대 산림환경과학과 박종민 교수(학술림장)지역사회에 대학의 풍부한 자원을 활용한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줌으로써 지역사회와의 상생 및 거점국립대의 이미지를 제고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숲체험 교육은 다음 달부터 오는 20212월말까지 이어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