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5 13:06 (일)
그들은 목요일마다 우리를 죽인다
그들은 목요일마다 우리를 죽인다
  • 교수신문
  • 승인 2019.12.01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년 동안 이어진 사형 집행 대기라는 극단적인 상황에서, 한 평범한 사람이 확신과 의지로 무죄 입증을 이뤄내기까지의 여정을 기록한 회고록이다. 그 과정에서 맞닥뜨린 차별, 혐오, 부당한 사법제도 등 세상의 부조리를 향한 한 인간의 절망과 분노가 가감 없이 묘사된다. 그럼에도 이야기하고 싶었던 것은  절망 속에서도 증오 대신 사랑을, 절망 대신 희망을 '선택'할 수 있다는 사실이다.

저자 앤서니 레이 힌턴|역자 이은숙|혜윰터 |페이지 40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