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15:17 (화)
도서관의 삶, 책들의 운명
도서관의 삶, 책들의 운명
  • 교수신문
  • 승인 2019.11.01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자 수전 올리언|역자 박우정|글항아리 | 페이지 488

 

저자는 우리의 정신과 영혼에 각자의 경험과 감정이 새겨진 책이 있다고 말한다. 각 개인의 의식은 스스로 분류하여 내면에 저장한 기억들의 컬렉션이자, 삶의 개인 도서관이라는 것이다. 이는 누구와도 공유할 수 없으며 우리가 죽으면 사라진다. 그러나 세상과 공유한다면 생명을 얻게 된다. 이 책은 비통함과 유쾌함으로 가득한 도서관 여행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