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15:17 (화)
우린 일회용이 아니니까 : 저자 고금숙 | 슬로비 | 페이지 260|
우린 일회용이 아니니까 : 저자 고금숙 | 슬로비 | 페이지 260|
  • 한인섭
  • 승인 2019.10.18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날 밤 주문하면 일회용 포장재에 둘둘 싸여 몇 시간 만에 도착하는 새벽 배송을 유통 혁신이라며 사회적 속도 자체를 가속하는 빨리빨리 문화. 저자는 최대한 많은 쓰레기를 만들고 최대한 빠른 소비를 부추기는 오늘날 생활문화를 분석하고, 일하는 사람을 지워버린 채 더 많은 물건을 쉽게 사서 더 많은 쓰레기를 버리게 하는 시스템을 비판하면서 다른 방식의 삶을 제안한다. 바로 플라스틱 프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