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15:17 (화)
서울대, ACI 스트럭처럴 저널에 2년 연속 논문 기여도 1위 차지
서울대, ACI 스트럭처럴 저널에 2년 연속 논문 기여도 1위 차지
  • 교수신문
  • 승인 2019.07.15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 공대(학장 차국헌)는 콘크리트 구조공학 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권위를 가지는 ACI 스트럭처럴 저널(ACI Structural Journal)에서 서울대가 2년 연속 클래리베이트 애널리틱스(Clarivate Analytics) 논문 기여도 1위를 차지했다고 8일 밝혔다.

 서울대는 미국 유수 대학인 텍사스대학교시스템, 캘리포니아대학시스템을 제치고 2017년에 이어 2년 연속 1위를 석권했다. 서울대 공대 건축학과와 건설환경공학부 연구진은 해당기간 동안 기관별로 가장 많은 논문을 게재했으며, 이는 대한민국 전체 실적의 절반 이상에 해당하는 실적이다. 국가별 논문 기여도에서는 대한민국이 미국(1위)과 캐나다(2위)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ACI 스트럭처럴 저널은 미국콘크리트학회(American Concrete Institute)에서 편찬하는 116년의 역사를 가진 저널로서, 학술지의 지명도에 따른 SJR 지수 최상위권인 Q1에 속하는 학술지다. 이 저널에 실린 논문들은 전 세계의 콘크리트 구조물의 실제 설계와 시공, 그리고 설계기준의 개정에 직접적으로 반영되며, 실무와 직접적으로 연관이 있어 건축구조 및 토목구조 분야의 엔지니어들이 선호하는 저널로 손꼽힌다. 

 서울대 건축학과 홍성걸 교수는 “콘크리트는 새로운 배합물질과 상세처리에 따라 구조물의 거동이 크게 달라지는 매우 복잡한 재료이면서도 구조성능, 내구성과 경제성으로 인해 가장 널리 쓰이기 때문에 지속적인 연구가 필요하다”며, “콘크리트 구조 분야 탑 저널에 2년 연속 기여도 1위를 기록한 것은 서울대 공대 연구진의 국제적인 위상을 반영한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