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0 18:57 (금)
빛바랜 유물에 살아 숨 쉬는 진짜 이야기를 더하다!
빛바랜 유물에 살아 숨 쉬는 진짜 이야기를 더하다!
  • 교수신문
  • 승인 2019.07.01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인욱의 고고학 여행: 미지의 땅에서 들려오는 삶에 대한 울림』
강인욱 지음 | 흐름출판 | 320쪽
『강인욱의 고고학 여행: 미지의 땅에서 들려오는 삶에 대한 울림』
『강인욱의 고고학 여행: 미지의 땅에서 들려오는 삶에 대한 울림』

30여 년간 세계를 종횡무진해온 고고학자 강인욱 교수가 고고학의 매력과 진정한 삶의 의미에 대해 이야기한다. 이 책은 화려한 황금 유물에서부터 저자가 직접 발굴한 자작나무로 감싼 원주민의 유골에 이르기까지, 이제껏 잘 알려지지 않았던 유물 이야기로 가득하다. 이 유물이 단순하게 흙투성이에 깨진 조각 혹은 불타버린 잿더미에 불과한 것이 아니라 우리의 상상력을 자극하고 지혜와 통찰을 선사하는 귀중한 선물이라는 걸 독자들은 이 책을 읽으며 느끼게 될 것이다. 미지의 땅을 찾아 과거의 흔적을 더듬어가는 이 장대한 여정은 우리의 현재 삶의 의미에 대해 깊이 사색하는 시간이기도 하다. 인간은 오랜 시간 동안 이 지구에 생존해왔고, 그 흔적은 과거의 유물에 고스란히 새겨져 있다. 이 책은 흙투성이 유물을 통해 인간의 역사를 읽어내는 현미경이자 인간의 본질을 이해하기 위한 마중물로서, 독자를 기꺼이 미지의 세계로 안내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