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7:43 (월)
만주를 표상하는 소리 없는 전쟁
만주를 표상하는 소리 없는 전쟁
  • 교수신문
  • 승인 2019.06.03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주얼 미디어로 보는 만주국: 포스터, 그림엽서, 우표
기시 도시히코 지음 | 전경선 옮김 | 소명출판 | 306쪽

 

흔히 괴뢰국이라는 표현으로 더 익숙한 ‘만주국’이란 무엇인가? 그곳은 실재하는 국가였을까? 단순히 허상에 불과한 곳일까? 만약 허상이라면, 그 허상은 무엇을 근거로 만들어진 것일까? 일본의 동양사학자인 저자는 “황량한 대지, 마적, 붉은 석양, 아카시아 꽃, 수수밭, 아시아호, 야마토호텔”로 표상되는 일본인의 만주의 이미지를 지적하며 그렇게 질문을 던진다. 이 책은 포스터, 그림엽서, 우표, 사진, 영상, 만화 등 ‘비주얼 미디어’를 통해서 만주국사의 새로운 상을 조명함으로써 그 질문에 답하고자 하는, 혹은 기존의 대답을 점검하고자 하는 책이다. ‘키메라’와 같은 만주를 다시금 해부하여 그 실상에 다가가기 위해서 만주국이 홍보정책을 통해서 묘사해 온 만주 이미지를 검토해 본다. 이 책에서 다루고 있는 미디어는 만주국의 기념 행사나 축제 때 제작된 포스터나 전단(선전 삐라), 중일전쟁 이후 홍보활동에 이용한 기념 우표나 기념 그림엽서, 우편소인 등이다. 즉 예술작품보다는 ‘이페머럴 미디어’, 일시적이고 복제된, 종이 한 장짜리 인쇄물이 이 책의 주인공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