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7:43 (월)
포항공과대 신근유 교수 연구팀, 새로운 방광암 치료법 개발
포항공과대 신근유 교수 연구팀, 새로운 방광암 치료법 개발
  • 교수신문
  • 승인 2019.05.20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공과대학(POSTECH)은 신근유 교수(생명과학과) 연구팀이 같은 과 김상욱 교수 연구팀, 서울대학교 구자현 교수(비뇨의학과) 연구팀 등과 공동연구해 새로운 방광암 치료법을 개발했다고 지난 9일 밝혔다. 연구팀은 후성유전학적 조절을 통해 헷지혹 유전자의 발현을 증가시킬 수 있고, 이를 이용해 방광암 내 암 줄기세포의 분화를 유도하고 암의 성질을 바꿔 암 성장을 저해할 수 있음을 밝혀냈다. ‘헷지혹’은 근침윤성 방광암과 연관이 있는 신호전달체계다. 연구는 국제학술지 ‘이라이프(elife)’ 최근호에 게재됐다.
신 교수는 “연구가 더 발전된다면 여러 암종에서 헷지혹이라는 신호전달 체계와 이를 조절하는 암 미세환경을 동시에 타깃으로 하는 새로운 표적 항암 치료법과 신약이 개발될 가능성이 높아질 것”이라며 기대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