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9 16:07 (수)
청와대,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임명
청와대,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임명
  • 문광호 기자
  • 승인 2018.10.02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취임식 후 임기 시작
지난 4월 11일 열린 대학 내 권력형 성폭력 방지 위한 제도 개선 촉구 간담회 당시 유은혜 교육부 장관(가운데)과 김상곤 前 교육부 장관(오른쪽).

문재인 대통령이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을 임명했다. 오늘(2일) 취임식을 갖고 임기를 시작한다.

지난 2일 브리핑에서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많은 국민들이 우리 교육의 변화를 요구하고 있다. 유은혜 장관이 그 변화를 책임질 적임자로 역할을 다해 줄 것이라고 기대한다”며 임명 소식을 전했다. 유은혜 장관에 대한 인사청문회는 지난달 19일 끝났지만 국회의 인사청문보고서 채택 거부로 장관 임명이 연기돼왔다. 결국 청와대는 “교육제도 혁신과 수능 등 산적한 교육 현안을 관리하기 위해 더 이상 임명을 미룰 수 없는 상황”이라며 유은혜 장관의 임명을 강행했다.

한편,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등 야당은 유은혜 의원이 ‘1년 짜리 교육부 장관’이라며 청와대를 강하게 비판했다.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임명 강행은 반의회적인 폭거”라며 “딸 위장전입, 아들 병역면제 등 미래 교육을 맡겨도 되는지 의심된다”고 지적했다. 바른미래당 역시 논평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임명 강행 獨走는 毒酒가 될 것”이라며 유은혜 장관 임명에 책임을 져야한다고 경고했다.  

인사청문회에서 유은혜 장관은 “늘 열린 마음으로 다양한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교육현장과 적극 소통하고 토론해 바람직한 대안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힌 바 있다.

·사진 문광호 기자 moonlti@kyos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