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밤에 詩를 듣다’, 전남대 오는 20일부터 인문학 프로그램 진행
‘가을밤에 詩를 듣다’, 전남대 오는 20일부터 인문학 프로그램 진행
  • 교수신문
  • 승인 2018.09.18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대가 가을을 맞아 지역민에게 ‘가을밤에 시를 듣다’를 주제로 수준 높은 인문학 강의를 무료 제공하기로 했다. 

전남대 인문대학(학장 김양현)과 대학인문역량강화(CORE) 사업단은 오는 20일부터 5주간 매주 목요일 저녁 7시 30분 인문대 3호관 소강당에서 ‘함께하는 인문학’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지역민에게 수준 높은 인문학 강의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된 이 프로그램은 △9월 20일, 나희덕 조선대 교수(문창과)의 ‘시가 시를 말하다’를 시작으로 △27일, 김연민 전남대 교수(영문과)의 ‘시적 사건을 찾아서’ △10월 4일, 정명순 전남대 교수(독문과)의 ‘궁핍한 시대와 시적 상상력' △11일 신형철 조선대 교수(문창과)의 ‘김수영 시론’ 그리고 △18일 임환모 전남대 교수(국문과)의 ‘김남주 시론’으로 진행된다. 

김양현 학장은 “시는 우리 자신뿐만 아니라 우리가 몸담고 살아가는 현실을 내면의 성찰과 반성, 그리고 감성의 울림을 통해서 표출한 것”이라며, “가을밤, 시의 목소리, 다섯 개의 시선, 그리고 지역민들과 함께 하는 자유로운 인문학 향연이 펼쳐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강좌가 고단한 삶의 현장 속에서 따뜻한 감성의 울림을 바랐던 시민들에게 가을 정취와 시의 향기를 선사해줄 것인지 주목된다.

한편, 전남대 인문대학과 코어사업단은 이번 5회 연속 강의에 이어 11월에는 ‘가을밤에 소설을 읽다’라는 주제의 프로그램도 마련할 예정이다. 

사전신청은 코어사업단 홈페이지(www.jnucore.org)와 사무실(062-530-4080), 강연은 60분의 강의와 30분의 토론으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