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5:47 (금)
전북대 교수들의 숨은 예술적 역량 무대에
전북대 교수들의 숨은 예술적 역량 무대에
  • 교수신문
  • 승인 2017.10.27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오후 5시 진수당 가인홀서 ‘전북대 교수 예술제’

10월의 마지막 밤, 전북대(총장 이남호) 교수들의 숨은 예술적 역량을 엿볼 수 있는 무대가 마련된다.

전북대 여교수협의회(회장 김정자 교수)가 마련한 ‘전대 교수 예술제’가 10월 31일 오후 5시 전북대 진수당 가인홀에서 열리는 것. 이번 무대는 전북대 개교 70주년을 위해 그동안 노력해왔던 열정과 도전에 함께 박수를 보내자는 뜻도 담겨 의미를 더했다.

이날 공연에는 그동안 강단에서, 혹은 연구실에서 교육과 연구에 매진해 온 교수들이 직접 틈틈이 갈고 닦은 악기 연주와 합창 등의 새로운 무대를 만나볼 수 있다.

개회식에 이어 오후 5시 40분 서은경·이영환·엄영숙·이정애·김선희 교수 등이 꾸미는 난타 공연으로 공연이 시작된다. 또 이헌구 교수의 클래식 기타 공연과 김원 교수의 대금공연이 이어지고, 교수 합창단의 하모니도 만나볼 수 있다.

이어 2부 공연에서는 이연식·서은경·이영환·엄영숙 교수가 꾸미는 사물놀이 공연과 양윤석 교수 부녀의 클래식 기타, 조한경 교수 내외가 꾸미는 섹소폰와 오카리나 공연 등이 이어진다. 마지막 무대는 송문호·서일환·김성찬·윤봉식 교수 등이 참여하는 교수밴드 공연이 수놓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