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2 14:09 (수)
동강대, ‘마음건강주치의’ 우수기관 표창
동강대, ‘마음건강주치의’ 우수기관 표창
  • 교수신문
  • 승인 2017.10.26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강대(총장 이민숙)가 재학생을 비롯한 북구 지역민들의 정신건강 지키기에 기여한 공으로, 광주북구정신건강증진센터로부터 표창을 받았다.

동강대는 지난해 8월 광주북구정신건강증진센터(센터장 김성완)와 협약을 맺고 학생회관 1층 센터에서 ‘마음건강주치의’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

‘마음건강주치의’는 고민 상담이 필요하거나 우울증, 불안증, 스트레스 등 정신건강에 문제가 생겼을 때 지역 내 건강증진센터나 지정 병원에 도움을 청하는 전국 시범사업이다. 광주북구정신건강증진센터에서 운영하는 ‘마인드링크’에서 ‘마음건강주치의’가 동강대 학생상담센터를 직접 방문해 학생과 교직원, 지역민의 고민을 해결하는 데 조력자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동강대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의 대학생활 적응을 돕고, 중도 탈락까지 방지하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또한 프로그램 효과를 높이기 위해 학기 초 ‘정신건강 증진 관련 전수조사’를 진행하고 ‘평생지도교수제’와 적극 연계하고 있다.

이에 지난해 9~12월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동안 상담학생 중 국가고시 합격생이 다수 배출되는 성과를 거뒀고, ‘마음건강주치의’를 문의하는 지역민이 늘면서 ‘지역과 함께하는 대학의 모범 모델’도 구축하고 있다. 동강대는 올해도 매달 1차례 ‘마음건강주치의’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

나현주 센터장은 “‘마음건강주치의’ 상담 프로그램을 통해 학업과 취업 등으로 힘든 학생들의 고민을 해결하고 지역민의 정신건강을 증진시키는 등 알찬 결실을 맺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