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8 14:40 (목)
부경대, 부산 기장군에 수산해양과학연구단지 조성
부경대, 부산 기장군에 수산해양과학연구단지 조성
  • 교수신문
  • 승인 2011.10.13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규모 수산해양과학연구단지가 부산 기장군 동백리에 조성됐다. 부경대(총장 박맹언)는 오늘 오전 기장군 동백리 해변에서 수산과학연구원 개원식을 갖고 본격 가동에 들어간다.

부경대가 부산 기장군 동백리 해변에 건립한 수산과학연구원 전경

수산과학연구원(원장 이춘우, 사진)은 지난 1966년 지금의 해운대 동백섬 누리마루 자리에 처음 건립돼 근대화 과정에서 한국의 수산입국을 견인한 싱크탱크역할을 해왔다. 그 후 2005년 APEC 정상회의 개최를 위해 누리마루 건립용으로 자리를 비켜주고 기장군 동백리 해변으로 이전돼 개원식을 갖게 된 것이다.

총 67,320㎡의 부지에 건립된 수산과학연구원은 5,911㎡ 건물에 실험실 26실을 비롯, 전문연구센터, 수조실, 국제회의실, 공동세미나실 등을 갖추고 있다. 부지 및 건축에 모두 514억 원이 투입됐다. 앞으로 교수 등 200여 명의 연구진이 투입돼 수산해양 정책, 수산양식 및 자원생태, 어업자원 생산 및 관리, 수산가공기술, 수산해양 생명공학, 수산해양용 LMO(유전자형질전환생물체), 사료영양, 저탄소해양생산기술 등에 대한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수산해양과학연구단지 부지에는 해양로봇 거점센터를 비롯, 가스 하이드레이트를 활용한 해수담수화시설, 국제어업교류센터 등이 잇따라 들어선다.

부경대는 연구원 개원 기념으로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 심포지엄에서는 국내외 수산 해양과학자들이 어류 줄기세포, 형질전환어류, 세계수산자원관리, 양식, 해양소재 및 천연물 개발, 해양바이오산업소재기술, 결빙방지 단백질 연구 등의 주제발표를 통해 미래 성장 동력으로서의 수산해양 생명산업의 미래를 진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